MENU
CLOSE
LOGIN ENG

보도자료

[보도자료]제4회 인천국제해양포럼(IIOF 2023) 기조연사, 지리의 힘 저자 팀 마샬 2023-05-31
첨부파일: (사진1) 팀 마샬(tim marshall).jpg
첨부파일: (사진2) 제4회 인천국제해양포럼(iiof 2023) 포스터.jpg
첨부파일: (사진3) 제4회 인천국제해양포럼(iiof 2023) 프로그램표.jpg

○ 인천항만공사(www.icpa.or.kr, 사장 이경규)는 7월 6일부터 7일까지 송도 컨벤시아 그랜드볼룸에서 개최하는 4회 인천국제해양포럼(Incheon International Ocean Forum 2023, IIOF 2023)’의 기조연사와 세션 주제가 확정됐다고 31일 밝혔다.

 

○ IPA에 따르면기조연사는 미국영국독일한국 등 20여 개국에서 베스트셀러로 자리 잡은 지리의 힘의 작가이자 국제 문제 전문저널리스트 팀 마샬(Tim Marshall)로 확정됐다.

 

○ 팀 마샬은 영국 파이낸셜 타임스, BBC 기자로 일하는 등 30년 이상 전 세계 40여 개국의 분쟁지역을 다녔으며, ‘지리의 힘에서 세계사를 결정한 주요 요소 증 하나인 지정학을 바탕으로 경제전쟁세계의 분열영유권 분쟁빈부 격차 등을 살펴보며 독자에게 지리에 대한 핵심적인 통찰력을 보여주었다이번 포럼에서는 지리적 관점에서 해양의 중요성과 대한민국의 해양산업 전략에 대한 기조연설을 온라인으로 펼칠 예정이다.

 

○ 이번 포럼의 슬로건은 다시 여는 바다새로운 변화의 물결(Reopening of Oceans, New Waves of Change)으로세션별 주제는 (세션해운·물류국제교역과 해운환경의 구조적 변화 및 전개방향 (세션해양관광다시 시작하는 크루즈 관광과 해양관광 (세션항만 네트워크세계항만의 미래 방향과 전략 (세션기후·극지·대양) 지구 온난화기후변화와 해양의 상호작용 (세션해양 인문학) “해양사의 지도에 인문해양의 미래를 그리다로 정해졌다.

 

○ 인천국제해양포럼은 세상이 묻고바다가 답하다(The World Calls, The Ocean Waves)’라는 대주제 아래 매년 새로운 슬로건을 선정하여해양산업의 비즈니스 동향과 비전을 공유하고 참가자 간 네트워크를 구축하는 수도권 최대 해양 비즈니스 포으로 해양수산부와 인천광역시가 공동 주최하고 IPA와 연합뉴스 공동 주관한다2020년 제1회 포럼을 시작으로 총 23개국 135명의 연사가 참여했으며지난해 제3회 포럼에서는 각국 정부 관계자기업인전문가 등 온라인 1,459오프라인 579명이 참여했다.

 

○ 인천국제해양포럼의 사전등록 신청은 6월 30일까지 포럼 공식 누리집(http://www.iiof.kr/2023)을 통해 가능하다신청자는 오프라인과 온라인 중 참석방식을 선택할 수 있으며오프라인 참석자에게는 발표자료집과 기념품이 제공된다전체 행사 내용은 인천국제해양포럼 공식 유튜브와 누리집을 통해 생중계된다.

 

○ 인천항만공사 최정철 경영부문 부사장은 인천국제해양포럼은 해양산업의 비즈니스 동향과 비전을 공유하고 참가자 간 네트워크를 구축하는 수도권 최대 해양 비즈니스 포럼으로올해는 해운·항만 비즈니스 노하우 공유와 글로벌 해양산업의 지속성장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.

목록

top